씽크존

최신 UPDATE

시/에세이/문학2024. 05. 31해당자료 전체 226건의 자료

고산자
자세히 보기

Adobe PDF (pdf)고산자

고산자(古山子) 김정호는 대동여지도를 만든 지도학자로 잘 알려져 있지만, 그는 청구도, 수선전도와 같은 지도 뿐만 아니라 전국 각 지역을 종합적으로 정리한 전국지리지들을 남긴 지리학 분야의 선각자였다. 소설가 박범신은 침묵 속에 가려져 왔던 김정호의 삶을 복원해냈다.박범신 지음문학동네 / 2009년 6월 / 360쪽 / 11,000원 ▣ 저자1946년 충남 논산 출생으로 원광대 국문과 및 고려대 교육대학원을 졸업했다. 197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단편 『여름의 잔해』가 당선되어 작품 활동을 시작했고, 1978년까지 문예지 중심으로 소외된 계층을 다룬 중ㆍ단편을 발표, 문제작가로 주목을 받았으며, 1979년 장편 『죽음보다 깊은 잠』『풀잎처럼 눕다』등을 발표, 베스트셀러가 되어 70~80년대 가장 인기 있는 작가 중 한 사람으로 활약했다. 1981년 『겨울강 하늬바람』으로 대한민국문학상을 수상했다. 이후 빛나는 상상력과 역동적 서사가 어우러진 화려한 문체로 근대화 과정에서 드러난 한국 사회의 본질적인 문제를 밀도 있게 그려낸 다수의 작품을 발표하며 수많은 독자들을 사로잡았다. 영원한 청년작가로 불리며 왕성한 작품 활동을 하던 중 1993년 돌연 절필을 선언하고 문학과 삶과 존재의 문제에 대한 겸허한 자기 성찰과 사유의 시간을 가졌다. 사유의 공간으로 선택한 곳은 세상에서 가장 높고 멀게 느껴지던 히말라야였다. 에베레스트, 안나푸르나 등 히말라야를 여섯 차례 다녀왔으며 최근에는 킬리만자로 트레킹에서 해발 5895미터의 우후루 피크 정상에 오르기도 했다. 1996년 유형과도 같은 오랜 고행의 시간 끝에 「문학동네」가을호에 중편소설 「흰소가 끄는 수레」를 발표하면서 작품활동을 재개한 후 자연과 생명에 관한 묘사, 영혼의 리얼리티를 추구하는 작품 세계로 문학적 열정을 새로이 펼쳐보이고 있다. 현재 명지대 문예창작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도서요약본 > 시/에세이/문학2017.04.069 page정액제상품등록자 북코스모스

태그고산자

논문/리포트 1위 2018년 연간순위
공유서울
보안사이트 인증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